본문으로 바로가기

부일홍보관

고객의 성장과 가치창출을 위해 부일은 항상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home

허남식 시장, 부산컨택센터협의회와 간담회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07-05-25 08:45:45
조회수
17719

허남식 시장, 롯데호텔에서 부산지역 주요 컨택센터장, 노동청, 대학 등 관계자 초청 간담회 개최


허남식 부산시장은 5월23일(수) 오후 5시 롯데호텔에서 부산컨택센터협의회와 공동으로 부산소재 주요 컨택센터장, 노동청, 관련 대학 등의 관계자 50여명을 초청하여, 부산컨택산업 운영상 애로 및 건의사항을 청취 및 발전방안 등 논의를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부산시와 함께 간담회를 공동으로 주관하는 부산컨택센터협의회는 2006년 7월 주요 컨택센터간 상호 유대를 통한 부산 컨택센터 산업의 발전을 목적으로 창립하여 현재 35개 회원사가 가입한 협의체로서 부일정보링크의 최수기 대표이사가 회장으로 활동하면서 부산시와 상호 협력관계를 유지해오고 있다.

이날 간담회에서 허남식 시장은 부산의 젊은층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 있는 주요 컨택센터에 대해 그간의 노고를 격려하고 업체 관계자로부터 운영상의 애로 및 건의사항 등을 청취하여 시정에 반영할 계획이다.

간담회에 앞서 부산컨택센터협의회에서는 부산시의 컨택센터 산업 사업계획 및 발전과제에 대한 프리젠테이션을 통하여 컨택센터 산업의 발전방안에 대한 제언을 하였으며, 이어지는 간담회에서는 이를 바탕으로 대학 및 노동청 등과 함께 컨택센터의 전반적인 인적자원 인프라 확대와 교육 양성을 위한 발전방안을 모색하는 자리가 되었다.

이날 참석한 대학 중 부산여자대학과 부산경상대학은 2005년부터 콜마케팅학과를 개설 운영 중이며, 14개 주요 컨택센터와 산학협력을 체결하여 전문 인력을 양성 중에 있는데, 나머지 대학도 관련 학과 개설 또는 취업훈련 등에 관심이 있는 대학으로 앞으로 학과 개설 등을 통한 전문 인력 공급 인프라 확대의 필요성이 강조되었다.

이날 허남식 시장은 부산지역 컨택센터 발전을 위한 재정지원, 인적자원 양성부문, 사회 인지도 제고, 직원의 사기진작을 위한 부문에 대하여 큰 관심과 부산지역의 컨택센터 인프라 발전을 위하여 부산시와 부산컨택센터협의회가 공동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목록

사이드 메뉴 열기 사이드 메뉴 닫기